'PD수첩' 필리핀서 실종된 남편, 애타게 찾는 아내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19.09.17 23:33 / 조회 : 1001
image
/사진=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PD수첩' 캡처


'PD수첩'에서 필리핀에서 실종된 남편을 찾는 아내에 대해 다뤘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PD수첩'에서는 '사라진 남편, 그는 왜 표적이 되었나'에 대한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최경진(가명) 씨는 외출을 했다가 집에 들어오니 집 안이 엉망이었다고 털어놨다. 최 씨는 "처음엔 그냥 도난 사건인 줄 알았다"며 어지럽혀진 집에 대해 설명하려 남편에게 전화를 걸었다고 했다.

그러나 남편 지익주 씨는 연락이 닿지 않았다. 최 씨는 "메시지, 전화, 톡 다 안 받았어요. 평소에는 무슨 일이 있으면 '나 바빠'라도 하는데, 이상한 기분이 들었죠"라고 전했다.

이웃 주민이 보여준 동영상에 따르면 여러 괴한들이 지 씨를 강제로 차에 집어넣는 모습이 포착됐다. 최 씨는 "그렇게 '헬프 미 헬프 미' 하는데 어떻게 그걸 보고 가만히 있었는지"라며 결국 눈물을 보였다. 한 목격자의 지인은 "(목격자가) 당시에 너무 무서워서 '이거를 도와줘야 하나'라고 생각했대요"라고 털어놨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