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번할까요' 이정현 "달인 권상우X이종혁, 첫 코믹 로맨스 즐겁게 해"

건대입구=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9.17 11:19 / 조회 : 362
image
배우 권상우, 이정현, 이종혁(왼쪽부터)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이정현이 영화 '두번할까요'를 통해 첫 코믹 로맨스에 도전한 소감을 밝혔다.

17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두번할까요'(감독 박용집)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권상우, 이정현, 이종혁 그리고 박용집 감독이 참석했다.

'두번할까요'는 생애 최초 이혼식 후, N차원 와이프 선영(이정현 분)에게서 겨우 해방된 현우(권상우 분) 앞에, 이번에는 옛 친구 상철(이종혁 분)까지 달고 다시 그녀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를 다룬 코믹 로맨스다.

이날 이정현은 "박용집 감독님한테 감사하다. 제게 시나리오 들어오면 보통 어려운 캐릭터다. 연민을 자극하거나 슬픈 연기력을 엄청 요하는 역할이 들어와서 힘들었었다"고 털어놨다.

이정현은 "코믹 로맨스는 하고 싶었던 장르였다. 긴장되고 떨린다. 코믹 로맨스를 어떻게 하지 했는데, 권상우씨가 그런 연기의 달인이고. 이종혁씨도 연기를 잘 해주셨기 때문에 촬영하면서 즐겁게 했다. 어떻게 나올지 긴장이 되고 떨린다"고 했다.

한편 '두번할까요'는 오는 10월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