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맛' 함소원♥진화, 재무 상담中 재산 깜짝 공개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9.09.17 08:48 / 조회 : 529
image
/사진제공='아내의 맛'


'아내의 맛'에서 함소원, 진화 부부의 재산이 깜짝 공개된다.

17일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에 따르면 이날 방송되는 64회에서는 재무 상담을 받으러 간 함소원, 진화 부부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함소원은 평소 돈 관리에 관심 없는 진화와 함께 금융 전문가를 찾아갔다. 그러나 진화는 잘 꾸며져 있는 인테리어 소품에만 눈독을 들여 함소원의 속을 타들어 가게 만들었다.

반면 함소원은 금융 전문가 '돈쌤'과 마주 앉은 재무 상담에서 물 만난 물고기처럼 술술 이야기를 풀어나갔다. 하지만 이내 '돈쌤'으로부터 돈을 쓸 줄은 모르고 모으기만 한다며 일침을 당했다.

더욱이 전문가는 잘 쓰고, 잘 모아야, 잘사는, 일명 현명하게 쓰는 사람들에게는 비법이 있다며 특급 노하우를 전했다. 무엇보다 상담 도중 그동안 함소원에게 진화가 숨겨왔던 재산이 밝혀지면서, 함소원, 진화 부부의 재산이 공개되는 상황이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아내의 맛' 공식 '짠소원'으로 등극한 함소원이 재무 상담을 통해 현명하게 돈 쓰고 돈을 모으는, 재테크 비법을 알게 되는 유용한 시간을 갖게 된다"며 "함소원, 진화 부부의 금융 전문가 만남을 통해 대 방출될, 부부 재산 관련 꿀팁들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