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한국인 사고방식 틀렸다' 日 시민 망언에 인터뷰 중단·분노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9.16 07:19 / 조회 : 1190
image
/사진=JTBC '막나가는 쇼'
방송인 김구라가 한 일본 시민의 잘못된 역사관에 분노해 인터뷰를 중단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구독TV, 막 나가는 뉴스쇼'(이하 '막나가쇼')에서 혐한 망언을 일삼던 망언 3인방, 사쿠라이 요시코·하쿠나 나오키 작가·다케다 쓰네야스를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망언 3인방은 각자 다른 이유로 정식 인터뷰 요청을 거절했다. 김구라는 "화장품 사내방송 망언 3인방에게 인터뷰 요청을 했지만 묵묵부답이었다며 "직접 일본으로 찾아갔지만 문전박대 당했다"고 전했다.
image
/사진=JTBC '막나가는 쇼'


김구라는 "우리가 찾아온 망언 3인방은 없다. 하지만 망언하는 사람들이 많다"며 다른 혐한 발언 방송을 하는 사람들을 찾아 인터뷰를 진행했다.


아베 총리 관저 앞에서 1인 시위를 하던 시민은 "한국을 일본이 지배했다는 말을 잘못됐다"며 " 통일국가를 만들어 준 것이다"고 망언했다.

이어 그는 "한국인의 사고방식은 틀렸다"며 "일본이 가해자, 한국이 피해자라는 것은 틀렸다"고 주장했다.


또 일본이 한국처럼 식민지배를 당한다면을 묻는 질문에 "그런일은 있을 수가 없다"며 "(일본은 한국에) 수탈하러 간 게 아니다. 한국에 철도, 댐, 발전소, 병원, 학교 공장 등을 지어줬다"고 말해 분노를 자아냈다.
image
/사진=JTBC '막나가는 쇼'

이에 분노한 제작진과 김구라는 "저런 잘못된 생각을 가진 분이 참 많다"며 인터뷰를 중단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