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달 연대기' 장동건X송중기X김지원X김옥빈, '4人 회동' 예고

한해선 기자 / 입력 : 2019.09.15 16:08 / 조회 : 648
image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장동건, 송중기, 김지원, 김옥빈이 감정이 상충된 '4인 회동'을 선보인다.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박상연,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KPJ)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 측은 15일 방송을 앞두고 주역들의 회동 사진을 공개했다.

극중 대제관 집무실에서 심각하게 고민 중인 탄야(김지원 분)에게 태알하(김옥빈 분)와 타곤(장동건 분), 사야(송중기 분)가 연달아 들어오는 장면. 특유의 미소를 지으면서 탄야에게 대화를 시도하는 태알하와 달리, 탄야는 울분을 터트리며 분노를 폭발시킨다.

이어 사야가 걱정스러워하며 긴장한 눈빛으로 탄야를 지켜보는 가운데 초연한 표정을 한 타곤이 탄야에게 가까이 다가가는 것. 그리고 여유롭지만 두 눈만은 매서운 타곤은 탄야의 코앞에 선채 시선을 마주한다.

특히 타곤-사야-탄야-태알하, 네 사람은 변화한 타곤이 폭정을 시작한 이후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여 얼굴을 맞대는 기회를 가지게 되는 상황. 과연 '폐허의 왕'이 된 타곤의 폭정에 모두 동참하게 될지, 격변하는 아스달의 권력을 차지하게 될 최후의 인물은 누구인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진은 "장동건의 강력한 흑화로 인해 극적인 흐름이 절정에 이르고 있다. 장동건은 한순간에 어둠의 기운을 모두 흡수한 듯 돌변한 소름돋는 눈빛과 표정으로 현장을 압도했다. 장동건의 타곤이 어디까지 향하게 될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