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에는 마동석"..'나쁜녀석들', 추석연휴 승자 [스타이슈]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09.15 13:46 / 조회 : 792
image
/사진='나쁜녀석들 : 더 무비' 스틸컷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감독 손용호)가 경쟁작을 제치고 추석 극장가 1위에 이름을 올렸다. '나쁜 녀석들 : 더 무비'가 개봉 4일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한 가운데, 박웅철 역으로 출연한 배우 마동석에게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마동석은 극중 1대 30 액션과 원테이크 액션 등 다양한 액션을 선보이며 명절 스트레스를 날려버릴 통쾌함과 상쾌함을 전하는 '마동석표' 연기로 리얼하게 박웅철 캐릭터를 만들어내며 호평 받았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를 통해 5년 전 연기했던 박웅철 역할로 다시 돌아온 마동석은 거칠고 굵은 액션의 타격감을 유지했다. 여기에 섬세하고 전문적인 액션과 마동석만이 펼칠 수 있는 상큼한 오락과 유머적 면모를 추가해 더 발전된 캐릭터를 만들어 냈다.

또한 기존 캐릭터인 오구탁(김상중 분)과 새롭게 추가된 캐릭터 곽노순(김아중 분), 고유성(장기용 분)과의 간극을 좁혀 원작 드라마 시청자들로 하여금 위화감을 느끼지 못하도록 하드캐리하며 모든 등장인물과의 케미스트리도 놓치지 않는 면모로 극의 흐름을 이끌어냈다.

원작 드라마를 녹여낸 유머코드와 반전 스토리를 전달하며 기존 시청자들의 발길을 극장가로 이끄는데 성공했다.

2017년 영화 '범죄도시'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3년 연속 추석 극장가에 이름을 올린 마동석은 이번 영화를 통해 '추석에는 마동석'이라는 새로운 흥행 공식을 또 한번 만들어 내며 그의 행보를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