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산' 이시언·성훈·기안84·헨리, 목욕으로 우정 쑥쑥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9.12 14:56 / 조회 : 663
image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이시언, 성훈, 기안84, 헨리 등 '나 혼자 산다'의 네 얼간이가 목욕을 통해 우정을 키워간다.

오는 13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네 얼간이의 뜨거움과 차가움을 오가는 단짠단짠 모멘트가 이어지며 남다른 우정을 과시, 네 사람의 관계가 더욱 돈독해지는 과정이 그려진다.

이들이 향한 곳은 이시언이 20대 초반 군인 시절 추억이 담긴 철원 와수리에 있는 정감 있는 스타일의 목욕탕으로, 반가운 장소에 방문한 이시언은 "15년 전, 와수리에 있었는데"라고 말하며 추억담을 전달, 멤버 전원이 만족할 만큼 즐겁고 유쾌한 시간이 펼쳐지며 시선과 배꼽을 강탈할 목욕 타임을 갖는다.

먼저 이들은 본격적으로 알몸으로 우정을 다지기 위해 현실 친구들끼리만 할 수 있다는 진솔한 ‘탕 속의 토크’를 진행한다고. 성훈과 이시언의 여행 소감을 비롯해 기안84의 털털함 가득한 기행까지 이어지며 금요일 밤을 웃음으로 꽉 채울 예정이다.

또한, 등을 내어주고 서로의 때를 밀어주는 훈훈한 시간도 이어지는데, 여기서는 기안84의 말문을 막아버린 헨리의 엄청난 등과 이시언이 대만족한 성훈의 세신 서비스 등 멤버 전원이 목욕만으로도 시청자를 웃게 만들 수 있는 막강한 예능감을 뽐낸다.

기안84와 헨리는 알몸 상태에서도 서로를 친형제처럼 챙겨주는 훈훈함을 자아내며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앞까지 챙겨주는 섬세한(?) 배려로 남다른 우정을 과시하며 브로맨스를 선보인다고.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