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자물리학' 서예지 "의상·헤어·메이크업까지 명품화..의상에 중점"

용산=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9.11 16:30 / 조회 : 589
image
배우 서예지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서예지가 영화 '양자물리학' 속 캐릭터를 위해 의상에 신경을 많이 썼다고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양자물리학'(감독 이성태)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시사 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박해수, 서예지, 김상호, 김응수, 이창훈 그리고 이성태 감독이 참석했다.

'양자물리학'은 양자물리학적 신념을 인생의 모토로 삼은 유흥계의 화타 이찬우(박해수 분)가 유명 연예인의 마약 사건에 검찰, 정치계가 연결된 사실을 알고 업계 에이스들과 함께 대한민국의 썩은 권력에게 빅엿을 날리는 대리만족 범죄 오락극이다.

이날 서예지는 "'양자물리학'에서 성은영 캐릭터를 위해 노력했던 부분은 외관적인 모습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의상부터 헤어, 메이크업까지 모든 게 명품화 되있어야 했다. 그래서 의상에 중점을 많이 뒀다"고 설명했다.

한편 '양자물리학'은 오는 25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