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독, 술집서 여성 추행 혐의..수사 중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09.11 11:55 / 조회 : 6196
image
/사진=스타뉴스

단편 영화를 연출한 영화감독이 술집에서 여성을 추행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11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지난달 24일 오후 10시께 이태원의 한 주점에서 술에 취한 채 옆자리 여성을 추행한 혐의(강제추행)등으로 영화감독 김모씨를 수사 중이다. 김씨는 단편영화감독으로 지상파 드라마 제작에도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술집에서 처음 보는 여성 A씨에게 "자러 가자"라고 말하며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A씨가 남자친구가 있다고 거부하자 김씨는 성희롱적인 발언을 했고, 이 과정에서 김씨와 A씨 지인 사이에 몸싸움이 벌어지기도 했다.

김씨는 술에 취해 당시 상황이 기억나지 않는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으며 A씨 일행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주변 CCTV(폐쇄회로화면)를 확인하고 추가 진술을 확보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할 예정"이라 설명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