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안재현, 드라마 여배우와 염문설·외도..호텔서 찍은 증거사진有" [전문]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9.04 12:11 / 조회 : 37046
image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배우 구혜선이 "이혼 사유 정확히 말하면 안재현씨의 외도입니다"라고 폭로했다.

구혜선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디스패치 포렌식 결과요? 올해만 핸드폰 세번 바꾼 사람입니다"라는 말로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이혼 사유 정확히 말하면 안재현씨의 외도입니다"라며 "현재 촬영하는 드라마 여배우와 염문설이 너무도 많이 제귀에 들려와서 저 역시 마음이 혼란스러워 그를 믿어야 할지 말아야할지 입장이 왔다갔다 했을뿐이고요"라고 밝혔다.

또 그는 "저에게는 바쁘다며 문자도 전화도 제대로 안하는 사람이 항시 그 배우와 카톡을 주고 받으며 웃고있다는 소리에 가슴이 찢어질듯 아팠어요"라며 "그래서 아직 제 감정을 정리할 시간이 필요할 뿐입니다"라고 전했다.

끝으로 구혜선은 "결혼 후 남편 컴퓨터에서 발견된 여배우와 호텔에서 가운을 입은채 야식을 먹고있는 사진을 가지고 있습니다. 법원에 증거로 제출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image
/사진=스타뉴스
같은 날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너의 반려동물' 오늘부터 예약 판매를하게 되었어요. 사랑하는 나의 가족. '감자.순대.군밤.쌈.망고.안주'와 함께한 시간들이 담긴 소중한 책입니다.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려요. (안주가 돌아오길 기다리며...)"라는 글과 함께 신작 '나는 너의 반려동물'를 홍보했다.

또 다른 게시글을 통해 "'눈물은 하트 모양' 베스트셀러 42위로 상승. e북은 1위 입니다. 감사드려요"라는 글을 올렸다.

앞서 구혜선은 지난 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주. 저랑 산 세월이 더 많은 제 반려동물입니다. 밥 한번 똥 한번 제대로 치워준 적 없던 이가 이혼통보 하고 데러가 버려서 이혼 할 수 없습니다"라고 밝히며 안주의 소유권을 주장했다. 또 안재현과 작성한 '결혼 생활 수칙'을 공개하며 안재현에 대한 폭로를 이어갔다.

하지만 구혜선은 해당 글들을 게시한 지 몇 시간 만에 모두 삭제했다.

또 그는 지난 1일 게재한 연예계 활동을 잠정 중단 발표 글도 "나는 너의 반려동물"이라고 수정했다.

image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한편 구혜선은 안재현과 지난 2015년 KBS2 드라마 '블러드'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 2016년 5월 결혼했다. 하지만 지난달 18일 구혜선이 결혼 생활에 대해 폭로하면서 결혼 3년 만에 파경 위기를 맞고 있다.

두 사람은 사생활까지 폭로하며 결혼 생활 및 이혼 절차를 두고 진실 공방을 벌이고 있다. 이 가운데 구혜선은 자신의 SNS를 통해 아티스트로서의 행보와 근황을 지속적으로 공개하고 있다. 특히 지난 1일에는 연예계 활동을 잠정 중단하고 대학교에 복학한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와 관련 안재현은 단 한 번의 입장 발표 외엔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다. 안재현은 현재 드라마 촬영에 매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image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다음은 구혜선 SNS 글 전문이다

디스패치 포렌식 결과요? 올해만 핸드폰 세번 바꾼 사람입니다.

이혼 사유 정확히 말하면 안재현씨의 외도입니다.

현재 촬영하는 드라마 여배우와 염문설이 너무도 많이 제귀에 들려와서 저 역시 마음이 혼란스러워 그를 믿어야 할지 말아야할지 입장이 왔다갔다 했을뿐이고요.

저에게는 바쁘다며 문자도 전화도 제대로 안하는 사람이 항시 그 배우와 카톡을 주고 받으며 웃고있다는 소리에 가슴이 찢어질듯 아팠어요. 그래서 아직 제 감정을 정리할 시간이 필요할 뿐입니다.

결혼 후 남편 컴퓨터에서 발견된 여배우와 호텔에서 가운을 입은 채 야식을 먹고있는 사진을 가지고 있습니다. 법원에 증거로 제출하겠습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