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암 4기' 김철민 위한 자선 콘서트.."희망 느끼길"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08.26 10:09 / 조회 : 6078
image
/사진제공=Tstar엔터테인먼트


폐암 말기 투병 중인 가수 김철민을 위해 동료 가수들이 자선 콘서트로 뭉쳤다.

26일 Tstar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24일 인천 문화예술회관에서 진행된 김철민을 위한 자선 콘서트 '힘내라 김철민'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이번 콘서트는 VCR을 통해 김철민이 인사를 전하며 공연이 시작됐다. 김철민을 돕기 위해 KBS 1TV '아침마당-도전 꿈의 무대' 출신의 가수 한여름, 김연택, 성국, 진달래, 신성, 천재원, 젠틀맨, 김해나 등 동료 가수들이 등장해 무대를 꾸몄다.

이들은 자신의 곡 외에도 관객들을 위한 특별 무대로 분위기를 고조시켰고 설운도, 진시몬, 박구윤 등이 초대가수로 참여해 힘을 더했다. '아침마당-도전 꿈의 무대'에서 패널로 활약했던 김혜영과 황기순은 진행을 맡았다.

특히 가수들의 무대가 끝난 후 김철민이 직접 무대에 올라와 직접 노래를 부르며 감동을 배가시켰다. 김철민은 공연에 참여한 가수들과 함께 '노래는 나의 인생'과 앙코르 무대로 공연을 찾은 관객들에 대한 감사를 전했다.

이번 공연은 '아침마당'과 무관한 자선 공연으로 김철민의 사연을 들은 '도전 꿈의 무대' 출신 동료 가수들의 자발적 참여로 이뤄졌다. 이번 공연의 연출과 기획을 맡은, '아침마당-도전 꿈의 무대' 연출자 이헌희 PD는 "오늘 공연을 보며 김철민 씨가 희망을 느꼈으면 좋겠다. '도전 꿈의 무대'를 거쳐간 모든 가수들이 잘 됐으면 한다. 여러 가지 일로 지칠 때도 있었지만 오늘 공연을 보고 ‘더욱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며 소감을 전했다.

김철민은 대학로에서 윤효상과 27년간 공연을 펼쳐오며 '대학로 사나이'라는 별명을 얻은 개그맨 출신 가수. 김철민은 최근 폐암 4기 판정을 받아 대중들의 안타까움을 더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