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나 "아이유와 노홍철 집에 자주 가..6시간 수다"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8.26 06:53 / 조회 : 938
image
/사진=MBC '같이펀딩' 방송화면
배우 유인나가 노홍철, 아이유와 친분을 드러냈다.

지난 25일 방송된 MBC '같이 펀딩'에서는 소모임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노홍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로에 대해 전혀 모르는 사람이 만나지만 정말 마법 같은 순간이 펼쳐진다. 속마음을 쉽게 털어놓게 된다"고 말하며 실제 자신의 집에서 운영 중인 소모임 프로젝트에 대해 설명했다.

이를 듣던 유인나는 "나도 노홍철 집에 가면 그 느낌을 받는다"며 "아이유와 내가 자주 노홍철의 집에 간다. 그 집에서 셋이 6시간 수다를 떤다"고 밝혔다.

이에 유희열은 "노홍철이 유인나, 아이유와 집에서 만난다니 불쾌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인나는 "가끔 '이 이야기는 하지 말걸'이라고 후회할 진솔한 이야기까지 나눈다"고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