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족어플' 전현무 "나는 대학시절 아싸였다" 고백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08.24 18:51 / 조회 : 729
image
/사진= JTBC 예능 '혼족어플' 방송 화면


'혼족어플'에서 전현무가 대학시절 '아싸'였다고 밝혔다.

24일 오후 방송된 JTBC 주말 예능프로그램 '혼족 어플'에서 전현무가 대학시절 아싸(아웃사이더)였다고 고백했다.

전현무는 "군대 제대 후 3학년 때 후배들을 피해 사람들이 없는 시간에 대학 구내식당을 갔는데, 당시 가장 싼 메뉴가 1,300원이었다. 그때 3,000원을 써서 식판 두 개를 사용해서 두 명이서 온 척 연기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요즘에는 혼밥(혼자 밥 먹는 문화)이 전혀 흠이 아니다"고 덧붙였다. 이어 김희철이 '혼밥 도장꺠기'에 나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