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희롱 논란' 감스트, 야윈 외모로 방송 복귀 '탈모+30kg 빠져'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8.24 06:25 / 조회 : 8832
image
/사진=아프리카TV방송화면
성희롱 논란으로 자숙의 시간을 갖고 있던 BJ감스트(김인직)가 방송에 복귀했다.

감스트는 지난 23일 자신의 아프리카TV 방송 게시판에 "안녕하세요. 오늘밤 오후 10시에 뵙겠다"며 방송을 예고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후 예고한 대로 오후 10시 방송을 진행했다. 특히 이날 방송서 그는 부쩍 마른 얼굴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감스트는 "내가 한 일이고, 잘못한 사람도 나이기 때문에 죄송한 마음뿐이다. 많은 생각을 했다. 나라는 사람이 이전에 어떻게 방송을 했든 너무나 큰 잘못을 지었다"고 밝혔다.

이어 "사건 이후 많은 생각을 했다. 다시는 이런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하겠다"며 "내일 맨유:크리스탈 팰리스 중계 방송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그는 "팬들의 응원에 더욱더 죄송한 마음이 들었다. 성숙한 BJ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궁금한 점에 대해서는 내일 방송에서 설명해드리겠다. 내일 밤 10시에 뵙겠다"고 말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탈모왔나?", "30kg 정도 빠진 듯", "안쓰러울 정도"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image
/사진=BJ감스트 방송화면
한편 감스트는 지난 6월 19일 BJ외질혜, 남순과 함께 방송 도중 다른 여성 스트리머를 언급하며 성희롱 발언을 서슴치 않아 공분을 샀다. 이후 비판 여론이 확산되자 감스트는 사과 내용이 담긴 영상을올리며 "미성숙한 발언으로 두 분께 큰 상처를 드렸다"며 "반성의 시간을 가지며 사과가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히며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또한 이와 별개로 감스트는 국세청으로부터 비정기세무조사를 받아 6000만원에 달하는 세금을 추징 당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탈세 논란이 불거진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