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 홍경민, 육아 고충 "라원이 잔소리에 당황"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8.23 11:53 / 조회 : 805
image
가수 홍경민/사진=김창현 기자


가수 홍경민이 뜻밖의 육아 고충을 고백했다.

오는 24일 방송될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는 '고(故) 최희준 편'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홍경민이 오랜만에 출연해 딸 라원이와의 일화를 깜짝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홍경민은 "아내 몰래 라원이에게 젤리를 주며 '아빠가 최고지?'라고 물었더니 몸에 안 좋은 걸 계속 주면 어떡하냐며 똑부러진 잔소리에 당황했다"고 전해 대기실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라원이는 최근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구수한 말투와 4살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육아, 살림 지식으로 '애줌마'라는 별명을 얻으며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또한 홍경민은 이번 '불후'에서 고 최희준의 '팔도강산'을 선곡, 화려한 밴드 연주와 국악을 접목한 흥겨움이 넘치는 무대로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번 '고 최희준 편'에는 홍경민, 김소현, JK 김동욱, 육중완밴드, 장재인, 박시환 등이 출연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