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사리:잊혀진영웅들' 김명민→메간 폭스, 치열한 전장 속 그들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8.20 08:41 / 조회 : 818
image
/사진=영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 포스터


영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감독 곽경택·김태훈)의 메인 포스터 2종이 공개됐다.

20일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 측은 치열한 전장의 분위기와 뜨거운 울림을 전하는 메인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은 평균나이 17세, 훈련기간 단 2주. 역사에 숨겨진 772명 학도병들이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시키기 위해 투입되었던 장사상륙작전을 그렸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 2종 중 '잊혀진 영웅들' 포스터는 치열한 전장의 분위기와 작전에 뛰어든 이들의 감정을 한 컷으로 전달한다.

image
/사진=영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 포스터


유격대의 리더이자 출중한 리더십으로 학도병들을 이끄는 이명준 대위 역의 김명민을 필두로 위험의 순간에 늘 앞장서는 일등 상사 류태석 역의 김인권, 학도병들의 생존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박찬년 중위 역의 곽시양, 위기 때마다 솔선수범하는 학도병 분대장 최성필 역의 최민호, 에이스 학도병 기하륜 역의 김성철, 학도병들의 이야기를 알리고자 했던 종군 기자 매기로 분한 메간 폭스까지 전장의 중심에 선 이들의 의미심장한 표정은 보는 이들을 단숨에 압도한다. 여기에 "역사를 뒤바꾼 전투, 잊혀진 772명의 기록"이란 카피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의 배경이 된 실화, 장사상륙작전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또 '학도병' 포스터는 "기억되지 않은 역사, 그들이 바로 역사다"라는 카피와 총알이 빗발치는 전투 속에서도 서로를 의지하며 일상을 보내는 학도병들의 모습을 담아 보는 이들의 마음을 움직인다. 최민호, 김성철을 비롯해 책임감이 강한 학도병 국만득 역을 맡은 장지건, 포수의 아들로 사격에 능한 학도병 이개태 역의 이재욱, 가족을 위해 입대한 문종녀 역의 이호정까지 한데 모여 미소 짓고 있는 모습이 전투에 참여한 학도병들의 사연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며 신예 배우들의 끈끈한 케미스트리까지 기대하게 만든다.

한편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은 오는 9월 25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