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진웅 "안성기·박중훈·김윤석, 내가 닮지 못해 안달인 선배들" [★숏터뷰]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8.19 11:23 / 조회 : 1170
image
배우 조진웅 /사진제공=워너브라더스코리아

배우 조진웅(44)이 선배 안성기, 박중훈, 김윤석에 대해 "내가 닮지 못해 안달인 사람들"이라고 말했다.

조진웅은 19일 오전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감독 김주호)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했다.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손현주 분)에 발탁되어 세조(박희순 분)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를 그린 팩션 사극이다.

이날 조진웅은 "듣기만 해도 자세가 갖추어지는 선배들이 있다. 예를 들어 나를 때릴 것 같고 무서운 선배가 아니다. 현장에만 계셔도 그 아우라에 조아려지고 '제가 무엇이든 하겠습니다'라는 의지가 바로 올라오는 선배들이다. 바로 안성기 선배다. 어렵다는 표현보다는 같이 있어서 행복하다. 박중훈 선배도 마찬가지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김윤석 선배도 있다. 다들 현장에만 오면 아름다운 사람이다. 어렵다기 보다는 내가 닮지 못해 안달이라는 생각이 든다. 이제 제가 (김슬기, 윤박, 김민석의) 선배 위치에 있다 보니 '내가 조금 더 잘해야되는데'라는 생각이 많이 든다. 확실히 편해진 건 맞다. 저는 편하게 하는 게 좋다"고 웃음 지었다.

한편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오는 21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