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강민호♥'신소연 둘째 출산 "옆에 남편 있어 든든..셋째는 없다"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8.18 06:13 / 조회 : 951
image
/사진=신소연 인스타그램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 강민호의 아내이자 SBS 기상캐스터 출신 신소연이 둘째 출산 소식을 전했다.

신소연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메리왕자가 태어났어요. 순산 응원해주시고 기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애둘맘기념셀카 #임산부졸업 #남편이옆에있어 #든든했어! #그래도셋째는없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image
/사진=신소연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신소연은 환자 복을 입고 침실에 누워 셀카를 찍고 있다. 특히 신소연은 출산 후에도 청순한 미모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축하드려요", "건강 순산 축하", "몸조리 잘 하세요" 등의 댓글을 남기며 축하 인사를 보내고 있다.

한편 신소연은 삼성 라이온즈 포수 강민호와 2015년 결혼했다. 2017년 첫 아이로 딸을 품에 안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