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가' 정경호, 박성웅에 "넌 뼛 속까지 사기꾼"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8.14 21:51 / 조회 : 763
image
/사진=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방송화면 캡처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정경호가 박성웅에게 뼛 속까지 사기꾼이라고 말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에서는 하립(정경호 분)이 모태강(박성웅 분)에게 사기꾼이라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하립은 모태강을 향해 "졸라는 욕이 아니야. 그 아이는 1등급이야"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모태강은 "세상에 1등급 영혼이라는 건 존재하지 않아"라고 맞섰다.

모태강은 "아주 예전에 존재하긴 했지. 생각해봐 너희들 표현으로 순수함 그 이상인데 요즘 세상에 버틸 수 있을 것 같아?"라고 되물었다.

하립은 "네 놈 정체를 알았다. 이제 와서 1등급 영혼은 존재하지 않아? 넌 3개월 동안 내 영혼을 그냥 날릴 생각이었아. 계약 연장 따윈 애초에 생각도 없었다고. 뼛속까지 사기꾼. 그게 네 놈의 정체야"라고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