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고은 "정해인은 청국장"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8.14 10:19 / 조회 : 401
image
/사진제공=KBS 2TV '해피투게더4'


배우 김고은, 정해인이 '해피투게더4'에서 역대급 케미를 보여준다.

오는 15일 방송될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해투 음악앨범' 특집으로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의 주역 김고은, 정해인, 김국희, 정유진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고은과 정해인은 미소를 부르는 특급 케미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두 배우의 케미는 이미 드라마 '도깨비'에서 검증됐다. 극중 정해인이 김고은의 첫사랑으로 등장한 것. 정해인은 김고은과 처음으로 만났을 때를 떠올리며 고마움을 전했다.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자신을 챙겨줬던 김고은의 배려를 잊을 수 없다고. 이와 함께 김고은에게 들었던 잊지 못할 한 마디도 꺼낸다고 해 기대를 높인다.

김고은과 정해인의 케미는 당시 김고은의 상대역인 공유마저 질투할 정도였다고. 김고은은 "스태프분들이 정해인과 촬영 때 내가 제일 환하게 웃었다고 공유를 놀렸다"고 말하며, 이에 공유가 보인 반응을 밝혔다. 생생한 김고은의 전달력에 모두 큰 웃음을 빵빵 터뜨렸다는 전언이다.

두 사람의 케미는 멜로뿐만 아니라 예능에서도 빛을 발했다. 특히 김고은은 정해인을 "놀리는 재미가 있는 스타일"이라고 소개하며 정해인 놀리기 꿀팁을 전수해 스튜디오를 뒤집어놨다. 갑자기 스튜디오에서 펼쳐진 정해인 몰이에 정해인은 역대급 귀여운 반응을 보였다는 후문.

또한 상대방을 한 단어로 표현해달라는 질문에 김고은은 정해인을 '청국장'이라고, 정해인은 김고은을 '백합'이라고 답했다고. 과연 이들이 상반되는 느낌의 청국장과 백합으로 서로를 묘사한 이유는 무엇일지, 이 모든 것이 밝혀질 '해투4' 본방송이 기다려진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