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모델이었던 이나영, 탑텐 모델 발탁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9.07.31 09:47 / 조회 : 346819
image
이나영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진행 중인 가운데 과거 유니클로 모델이었던 배우 이나영이 국내 브랜드 탑텐의 모델로 발탁됐다.

신성통상(대표 염태순)이 전개하는 SPA브랜드 탑텐(TOPTEN10)이 19FW시즌부터 브랜드의 새로운 뮤즈로 이나영을 전격 발탁하고 지난 17일 첫 캠페인 촬영을 마쳤다로 31일 밝혔다.

탑텐이 브랜드의 메인 모델로 여성을 발탁한 건 2012년 론칭 이래 처음이며 특히 이나영을 발탁한 배경에 대해 관계자는 "특유의 세련미와 전 세대를 아우르는 트렌디한 매력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방향과 잘 맞아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 이번 탑텐과의 새로운 캠페인을 통해 그 동안의 광고나 화보 속 이미지와는 다른 일상 속 캐주얼 하면서도 내추럴한 모습을 다양하게 만날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image
이나영


탑텐은 지난 19SS시즌, 여성 베이직 티셔츠와 리넨 셔츠 등을 확대 강화 하면서 여성 소비자들의 매장 유입과 구매가 크게 증가한 데 이어 이번 FW시즌에는 이나영 모델 발탁과 함께 여성캐주얼 라인을 한층 더 강화하고 2030세대 주 고객층을 3040세대까지 확대해 논에이지 SPA브랜드로 확실한 자리매김을 계획하고 있다.

탑텐은 이나영과의 첫 캠페인으로 겨울 대표 아이템인 ‘온에어’로 첫 승부수를 던질 계획이다. 탑텐 온에어는 올해 500만장 규모로 불륨을 키웠고 지난해보다 한층 더 강화된 상품력과 다양한 프로모션으로 겨울 내의시장 공략에 나설 예정이다.

과거 이나영이 탑텐의 경쟁 브랜드 유니클로의 모델이었고, 이 브랜드의 대표 히트작 겨울 내의 '히트텍' 광고로 대중에게 강한 인상을 심어줬던 것을 고려하면 흥미로운 일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