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호 "새로운 도전과 경험..스스로를 알아가는 중"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07.24 11:20 / 조회 : 490
image
배우 유승호 / 사진제공=싱글즈


데뷔 20년차 배우 유승호가 한층 더 섬세해진 눈빛을 자랑했다.

24일 싱글즈는 배우 유승호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에서 유승호는 여심을 저격하는 아련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며 한층 더 깊어진 감성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image
배우 유승호 / 사진제공=싱글즈


또래 다른 배우들에 비헤 일찍 군대를 다녀온 유승호는 제대 이후 영화 '조선마술사'부터 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까지 다양한 작품을 선택해 대중을 만났다.

유승호는 "요즘 들어 새로운 것을 경험하고 시도해보려고 해요. 스스로 많은 것을 경험하고 도전하면서 저를 좀 알아가는 중이에요. 요즘은 그 일환으로 산
악바이크 엔듀로를 타는 재미에 빠졌어요"라고 말했다.

image
배우 유승호 / 사진제공=싱글즈


유승호는 차기작에 대한 질문에 "저에게 맞는 옷을 찾고 있어요. 하지만 중복되거나 겹치는 역할은 되도록 피하고 싶어요. 제가 도전해보지 못한 장르도 해야 할 시기가 온 것 같아요"라고 설명했다.

오는 9월 영화 '집으로'가 재개봉 되는 것에 대해 유승호는 "과거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았던 작품들이 재개봉을 하는데 거기에 제가 나온 작품이 선정되니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기쁘고 영광이에요. 개봉 일자에 맞춰 바로 극장을 찾을 예정이에요"라고 말했다. 유승호는 "어렸을 때 현장은 그저 힘든 곳이었어요. 지금도 물론 힘든 순간이 있지만 이제는 즐길 수도 있고 책임감도 생겨요. 시간이 지날수록 연기를 하는 캐릭터에 듬뿍 빠지는 경험도 신비로워요. 확실히 예전보다 캐릭터에 대한 이해와 몰입이 더 짙어지고 있어요"라고 듬직한 모습을 보였다.

image
배우 유승호 / 사진제공=싱글즈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