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 7월 넷째 주 ADT캡스플레이 선정... 전반기 마지막 주인공

김동영 기자 / 입력 : 2019.07.24 11:11 / 조회 : 716
image
최정이 7월 넷째 주 ADT캡스플레이에 선정됐다. /사진=ADT캡스플레이 제공

최정(SK 와이번스)이 7월 넷째 주 'ADT캡스플레이'에 선정됐다. 전반기 마지막 'ADT캡스플레이'의 주인공이 됐다.

최정은 지난 16일 문학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경기에서 침착하고 정확한 번트 대처로 오지환의 안타를 막았다. 이 수비로 최정은 올 시즌 첫 ADT캡스플레이에 선정됐다. 2013년 9월 이후 약 6년 만의 수상이다.

이날 최정은 팀이 5-4로 앞선 7회초 무사 상황에서 타자 오지환의 3루 방면 번트를 잡아 1루에서 아웃시켰다. 특히 타구가 발 앞에서 튀어 오르며 포구가 쉽지 않았지만, 최정은 침착하게 포구한 뒤 송구로 연결, 타자를 아웃시켰다.

또 최정은 이날 타석에서도 홈런 포함 4타수 3안타 4타점으로 맹활약해 공수 양면에서 팀의 10-4 대승을 이끌었다. 최정의 수비는 7월 셋째 주 ADT캡스플레이 투표에서 36%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1위에 올랐다.

최정의 뒤를 이어 김선빈(KIA 타이거즈)의 점프 캐치가 2위에 올랐다. 프로 야구선수 중 상대적으로 단신인 김선빈이지만, 7월 17일 롯데와의 경기에서 5회초 놀라운 점프력으로 강로한의 타구를 잡아내 안타를 막았다. 김선빈의 점프 캐치는 27%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더불어 7월 셋째 주 ADT캡스플레이에는 오지환(LG 트윈스), 김하성(키움 히어로즈), 스몰린스키(NC 다이노스), 김현수(LG 트윈스)의 플레이가 후보에 올랐다. 이들은 각각 18%, 9%, 9%, 1% 미만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2019 AAA MTN 방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