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옥희 "내가 우리나라에 액세서리 유행시켜"

이건희 기자 / 입력 : 2019.07.23 08:35 / 조회 : 387
image
옥희와 홍수환./사진=KBS 1TV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가수 옥희가 패션을 선도했던 과거를 전했다.

23일 오전 방송된 KBS 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아침마당'의 코너 '화요초대석'에서는 홍수환과 옥희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옥희는 김학래의 "새로운 가수였다. 반지를 10개 꼈다"라는 말에 "옥희하면 액세서리다"라고 답했다.

이어 "제가 우리나라에 액세서리를 유행시킨 여자다. 그 당시 나팔바지, 통굽 등을 유행시킨 여자다"라고 자부심을 보였다.

이후 옥희는 젊은 시절 사진을 보면서 "저 여자가 접니다"라고 뿌듯한 모습을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