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55주 연속 동시간 1위..대기록 경신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7.22 09:48 / 조회 : 398
image
/사진제공=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새로운 기록을 세워가고 있다.

2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1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87회 '넌 나의 꽃이야' 편은 전국 기준 8.6%(1부), 13.6%(2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에 올랐다.

이로써 '슈돌'은 55주 연속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지난주 54주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전성기 시절 최장 연속 1위를 따라잡은 '슈돌'이 새로운 기록을 달성한 것. 이는 시청률 격전지인 일요일 저녁 예능에서 이룬 쾌거라 더욱 눈길을 끈다.

이날 방송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건나블리 나은-건후 남매가 차지했다. 해수욕장 개장일을 맞아 바닷가에서 하루를 보낸 건나블리와 주호 아빠의 좌충우돌 하루가 안방극장에 시원한 웃음을 선사했다.

건나블리와 주호 아빠는 썸머 아이템으로 만반의 준비를 마치고 울산 바다를 찾아 인싸력을 뽐냈다. 아이들은 바다 입수와 모래 썰매에 도전하며 첫 바다 나들이를 제대로 즐겼다.

먹방도 빠질 수 없었다. 이들은 바다를 배경으로 빙수, 치킨 등 다양한 먹방을 즐겼다. 이 과정에서는 직접 빙수를 만들어주는 주호 아빠의 스윗함과 직접 배달 전화에 응대하는 나은이의 똑똑함이 돋보였다.

우여곡절 끝에 완성된 푸짐한 한 상. 그러나 주호 아빠와 나은이는 먼저 둘이서 빙수와 치킨 먹방을 즐겼고, 건후는 혼자 모래를 던지며 놀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주호 아빠가 치킨을 가져다 주자 건후는 손가락에 묻은 것까지 놓치지 않는 폭풍 먹방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뱃살까지 귀엽게 나온 건후와 이를 가려주는 주호 아빠의 모습은 15.1%로 분당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아이들의 깜찍한 일상이 돋보이는 회차였다. 새로운 일들에 도전하며 성장하는 아이들의 모습은 뿌듯함까지 느끼게 해줬다. 아빠와 함께하는 시간들 속에 언제나 사랑스럽게 자라나는 아이들이 있기에 '슈돌'의 동 시간대 1위 기록 행진이 어디까지 나아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날 '슈돌'과 동시간대(오후 6시 25분~오후 7시 43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는 1부 6.2%, 2부 10.0%,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스페셜'은 2.5%로 집계 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