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 슈퍼주니어 탈퇴 첫 근황 "며칠은 고민하다가"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07.22 09:03 / 조회 : 1116
image
/사진=강인 인스타그램


아이돌그룹 슈퍼주니어 멤버로 활동했다 팀 탈퇴를 선언한 강인이 SNS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강인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하고 "무지개~ 며칠을 고민 하다가 혼자 보기 너무 아까워서 올려요. 너무 이쁘죠. 야구 하다가 너무 이뻐서 찍었어요. 월요일 아침 좋은 하루 보내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강인은 지난 11일 탈퇴를 공식 발표한 이후 11일 만에 자신의 근황을 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앞서 강인은 슈퍼주니어 탈퇴를 선언하며 "슈퍼주니어란 이름을 내려놓고 홀로 걷는 길에도 항상 미안함과 고마움을 가슴에 새기고 나아가겠다"라며 솔직한 심강을 전한 바 있다.

강인은 슈퍼주니어를 떠나게 됐지만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와는 전속계약을 유지하고 활동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