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명곡' 임재현 '꿈에 그리던' 권인하와 함께 [별별TV]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07.20 19:19 / 조회 : 816
image
/사진= KBS 2TV 주말 예능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불후의 명곡'에서 임재현이 '꿈에 그리던 선배'와 함께 무대를 펼쳤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 가수 권인하가 가수 임재현과 함께 "디딤돌이 돼주고 싶다"며 임재현과 함께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임재현은 "제 우상인 권인하 선배님과 함께 해서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두 사람은 윤종신의 '좋니'를 함께 불렀다. 두 사람의 무대를 본 장윤정은 "권인하 선배님의 목소리가 오랫동안 길 들여진 악기소리같다. 전 세대가 좋아할 수 있는 스타일로 불렀다"고 평가했다. 가수 KCM은 "감정의 흐름이 한 편의 드라마 같았다"며 극찬했다.

두 사람은 402점을 받은 최정원과 김현주에게 아쉽게 패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