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필 "기획사 사기 당해..'슈퍼스타K' 마지막 기회로 생각" 고백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7.20 13:18 / 조회 : 1299
image
/사진=스타뉴스
가수 김필이 과거 기획사 사기로 힘든 시간을 보낸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비긴어게인 3'에서는 가수 하림과 김필이 포장마차에서 버스킹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하림은 김필에게 "나는 옛날부터 버스킹을 좋아했다"고 말했다.

김필은 "저도 TV에 나오기 전에 설 무대가 없어서 버스킹을 했었다"며 "한국에선 여행 가면 기타를 꺼내 길에서 노래하고 해외여행 가서도 종종했다"고 고백했다.

이에 하림은 "나는 네가 힘든 것 없이 승승장구 한 줄 알았다"고 딥했다.

김필은 "아니다. 저 나름대로 고군분투하면서 아르바이트해서 번 돈으로 앨범도 내보고 했는데 잘 안됐다. 또 기획사한테 사기도 당하고 힘든 시기를 보냈다"며 "'슈퍼스타K' 출연이 스스로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슈퍼스타K'라도 출연해야 사람들이 알아줄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 그냥 당시에 설 자리가 필요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림과 김필이 출연한 JTBC '비긴어게인3'는 금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