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측 "매니저 불법주차 논란 죄송..차량 바꿀 것"(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19.07.19 15:38 / 조회 : 1732
image
배우 성훈 /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배우 성훈 측이 매니저의 불법주차 논란에 "죄송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성훈의 소속사 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9일 스타뉴스에 "커뮤니티에 글이 올라온 내용대로 성훈 매니저가 주차 논란에 대해 죄송하다는 입장"이라고 전했다.

이어 "현재 차량의 크기가 커서 발생한 논란이니, 조만간 이전에 타던 축소된 크기의 차량으로 바꿀 생각"이라고 말했다. 성훈의 차량은 현재 밴이며, 이전에 타던 차량은 카니발이다.

1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연예인이 불법주차 한다. 골 때린다'라는 제목으로 글이 왔다. 작성자는 "옆 아파트에 남자 배우가 사는데, 해당 아파트에 주차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상습적으로 불법주차를 한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또한 "황색 실선과 점선 구간이라 주차가 안 되는 구간"이라며 해당 차량으로 인한 불편함을 토로, 매니저에게 연락이 닿지 않았다고도 밝혔다.

해당 연예인은 성훈인 것으로 확인됐고, 매니저는 논란 제기 글에 댓글을 통해 "저희 차량 때문에 불편을 겪으신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사과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