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티스', 손현주·최진혁 피투성이 만남..강렬한 시작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7.17 22:14 / 조회 : 510
image
/사진=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 방송화면 캡처


'저스티스'가 손현주, 최진혁의 강렬 만남으로 포문을 열었다.

17일 오후 첫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극본 정찬미, 연출 조웅·황승기, 제작 프로덕션 H, 에프앤 엔터테인먼트)에서는 이태경(최진혁 분), 송우용(손현주 분)의 궁금증을 자아내게 하는 만남이 공개됐다.

이태경과 송우용은 길거리에서 만남을 가졌다. 두 사람은 얼굴에 각각 피를 묻힌 채 서 있었다.

의미를 알 수 없는, 그러면서도 호기심을 자아내는 송우용의 "후회 되나?"라는 말이 앞으로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태경은 송우용이 건네는 술잔을 받아들였고,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졌는지 호기심을 자아냈다.

시작부터 강렬한 '저스티스'였다.

한편 이날 변호사 이태경은 성폭행 혐의를 받는 도영진의 변호를 맡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