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든지 프렌즈' 홍윤화 "양세형 촉 소름 끼칠 정도"

영등포=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07.17 16:06 / 조회 : 1070
image
/사진제공=tvN


개그맨 홍윤화가 개그맨 양세형 촉을 칭찬했다.

17일 오후 3시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여의도 켄싱턴호텔 센트럴파크홀에서 케이블채널 tvN 새 예능 '뭐든지 프렌즈'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김유곤CP, 개그맨 양세형, 문세윤, 양세찬, 홍윤화가 참석했다.

이날 홍윤화는 "어릴 적부터 같이 했기 때문에 저희끼리 호흡과 분위기가 정말 좋다. 그런데 저는 특히 양세형 씨를 보고 정말 깜짝 놀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양세형 씨 촉이 장난이 아니다. 센스를 넘어서서 두 발 앞을 이야기한다. 소름 끼칠 정도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양세형은 "그렇게 봐주셔서 감사하다. 하지만 저는 오히려 홍윤화 씨를 보면서 깜짝 놀랐다. 저희가 서로 놀라고 있었나 보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뭐든지 프렌즈'는 매회 다른 주제를 듣고 세트에 있는 물건들 중 앙케이트 순위를 유추해야 하는 '뭐든지 랭킹마트'와 준비된 음식들 중 실제로 판매되는 음식을 찾아야 하는 '맛탐정 프렌즈' 푸드코트 코너로 구성된 본격 대환장 사비 탕진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박나래, 양세형, 양세찬, 문세윤, 홍윤화, 황제성, 붐이 출연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