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옌안, 한국에서 건강 회복 중..앨범엔 참여"

한남=이정호 기자 / 입력 : 2019.07.17 17:11 / 조회 : 648
image
/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펜타곤 멤버들이 옌안이 건강 문제로 활동에 불참한 것에 대해 아쉬워했다.

펜타곤은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펜타곤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SUM(ME:R)'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펜타곤 멤버들은 "옌안이 건강 문제로 앨범을 준비하던 중 빠지게 됐다. 그래서 더욱 아쉬웠다"며 "지금 옌안은 어머니와 함께 한국에서 같이 지내며 회복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옌안의 목소리는 앨범에 들어있다. 앨범을 들으면 9명 완전체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었다.

펜타곤은 이번 앨범 'SUM(ME:R)'를 통해 뜨거운 여름, 모두가 쉬어갈 수 있는 청량감 넘치는 휴식처와 같은 음악을 선사할 예정이다.

타이틀곡 '접근금지 (Prod. By 기리보이)'는 멤버 후이와 래퍼이자 프로듀서 기리보이가 함께 작업한 위트와 재치가 넘치는 힙합 장르의 곡으로, 누군가를 너무 좋아하지만 반대로 좋아하지 않는 척을 했던 어린 시절의 이야기를 쉽고 리듬감 있는 멜로디로 녹여냈다.

한편 펜타곤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SUM(ME:R)'는 17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