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안성기 "'사자' 위해 액션 준비했지만 박서준이 다 해"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7.16 14:34 / 조회 : 1411
image
영화 '사자'에 출연하는 배우 안성기(왼쪽), 박서준 /사진=SBS 라디오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는 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배우 안성기가 영화 '사자'를 위해 액션을 준비했지만 박서준이 다 했다고 말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코너 '특별 초대석'으로 꾸며져 영화 '사자'(감독 김주환)에 출연하는 배우 박서준, 안성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안성기는 "박서준 씨가 '사자'에서 굉장히 액션을 많이 한다. 같이 출연한 악의 화신 우도환씨도 강렬한 인상을 심어주고 있다. 둘이서 액션을 많이 했다"고 밝혔다.

그는 "저 같은 경우에도 액션을 하려고 했다. '사자' 시나리오 보고 혼자서 엎치락 뒤치락하는 (액션을) 짜서 촬영 첫날 갔다. 무술 감독한테 '이렇게 하면 어떨 것 같냐'고 했더니 제게 떨어지는 것만 생각하라고 했다. 누구하고 싸우는 건 박서준씨가 다 하니까 그냥 당하는 것만 생각하면 된다고 했다. 그래서 나가 떨어지는 것, 목에 졸리는 것 이런 것만 했다"고 웃음을 안겼다.

한편 박서준, 안성기가 출연하는 영화 '사자'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 분)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 분)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惡)에 맞서는 이야기로 오는 31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