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日 복귀 무대서 속옷 노출 방송사고 '아찔'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6.27 06:46 / 조회 : 2656
image
/사진=스타뉴스
가수 겸 배우 구하라가 일본 복귀 무대서 방송사고가 난 가운데 의연한 대처로 박수를 받았다.

구하라는 지난 26일 일본 TV도쿄 '테레토 음악제 2019'에 출연했다.

이날 구하라는 무대에서 카라의 '미스터'를 열창하던 중 의상이 아래로 흘러내리는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의상은 약 20초간 흘러내렸으며 속 안에 옷이 드러났다. 아찔한 사고가 발생했지만 구하라는 당황하지 않고 의연하게 대처하며 무대를 마쳤다. 이에 관객들은 박수를 보냈다.

image
/사진=‘테레비 도쿄 음악제 2019’ 갈무리
구하라의 최근 일본 소속사 프로덕션 오기와 전속계약을 맺고 이번 무대를 통해 본격적인 활동을 재개했다.

구하라가 출연한 '테레토 음악제 2019'는 TV도쿄에서 2014년부터 방송된 프로그램이다. 이날 방송에는 킨키키즈, 브이식스, 칸쟈니8, AKB48 등이 무대에 올랐다.

한편, 구하라는 지난달 26일 새벽 서울 강남구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로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다.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다행히 생명에 지장은 없었다. 이후 구하라는 자신의 SNS 등을 통해 건강해진 근황을 전하며 활동 재개와 꽃길을 다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