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정소민, 男 혼자 사는 가구만 공략..한 끼 성공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06.26 23:38 / 조회 : 802
image
/사진= 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한끼줍쇼'에서 정소민이 예지원 보다 먼저 한 끼에 성공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영화 '기방도령'의 두 주인공 배우 예지원과 정소민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들이 찾은 곳은 교육도시로 설계된 경기도 시흥시에 위치한 '배곧신도시'다.

한 아파트로 들어선 네 사람은 무작정 벨을 눌렀다. 정소민이 누르는 곳은 모두 남자 혼자 사는 집이었고, 처음에 몇 집은 실패했지만 이내 가장 먼저 '한끼줍쇼'에 성공했다.

주인공은 고등학교 1학년 남학생이었고 "부모님께서 즐거운 추억 만들라"고 말씀하셨다며 '한끼줍쇼'에 참여하게 된 동기를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