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조하나 "어렸을 때 순진..미팅? 상상도 못해"[별별TV]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19.06.25 23:32 / 조회 : 691
image
/사진=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캡처


'불타는 청춘'의 조하나가 어렸을 적 자신의 모습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전라남도 순천으로 여행을 떠난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조하나는 첫 미팅을 했을 때 느낌으로 의상을 준비했다고 털어놨다. 이에 구본승은 "첫 미팅을 대학교 때 하신 거예요?"라고 물었고, 조하나는 "중학교, 고등학교 때 나는 지금하고는 다르게 되게 순진했었거든"이라고 답했다.

강경헌은 "깜짝이야. 지금하고 다르다고 하길래 날라리라고 하는 줄 알았네. 지금도 충분히 순진한 느낌이야"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조하나는 "그때는 너무 순진해서, 미팅을 한다거나 남자랑 단둘이 차를 마신다는 건 상상을 못했어"라며 과거를 회상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