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동’ 벨라미, 안더레흐트 U-21 감독 선임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19.06.21 01:06 / 조회 : 362
image

[스포탈코리아] 채태근 기자= 현역 시절 각종 기행으로 이름을 알렸던 크레이그 벨라미가 벨기에 RSC 안더레흐트 U-21팀으로 향했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벨라미가 안더레흐트 U-21팀과 3년 감독 계약을 맺었다”고 알렸다. 지난 달 안더레흐트의 선수 겸 감독으로 계약한 뱅상 콤파니와 연계된 움직임이다. 벨라미와 콤파니는 맨체스터 시티 동료였다.

안더레흐트는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벨라미가 팀에 부임해 매우 기쁘다”면서 “많은 경험을 가진 벨라미는 우리 청소년 선수들이 대화를 할 수 있는 멘토가 될 것이다. 기술적인 측면은 물론이다”라고 환영했다.

이어 “U-21 감독으로서 벨라미 감독의 임무는 재능 있는 어린 선수를 1군 팀 데뷔를 위해 준비시키는 것이다”라고 했다.

높은 기대를 표한 안더레흐트지만 우려는 있다. 바로 벨라미의 전력이다. 지난 1월 카디프 U-18 팀에서 폭력 혐의로 물러난 바 있다.

벨라미는 혐의를 단호하게 부인했지만 의혹은 남았다. 전 동료 콤파니와 함께 시작한 안더레흐트에서 지도자로서 어린 선수들을 잘 이끌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축구가 더 재미 있어지는 공간 `스포탈페이스북`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