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수제자' 홍윤화 "날씨 따라 먹고 싶은게 달라"

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06.20 16:39 / 조회 : 484
image
/사진제공=채널A


홍윤화가 '위대한 수제자'에서 음식에 대한 남다른 철학을 드러냈다.

지난 19일 방송된 '위대한 수제자'에서는 중식 대가 부자(父子)와 먹방 여신, 일식 셰프의 자존심을 건 대결이 펼쳐친 가운데 홍윤화가 첫 출연했다.

홍윤화는 영상을 통해 셰프들이 요리하는 과정을 지켜보며 풍부한 리액션과 부연설명으로 눈길을 끌었다.

그런 가운데 MC들은 경쟁 메뉴인 손칼국수와 삼선묵면을 둘러싸고 영상을 바라보다가 격한 반응을 보였다. 고두심은 홍윤화에게 둘 중 무엇이 먹고 싶으냐는 질문을 했다. 이에 홍윤화는 "저는 항상 (둘 다 먹고 싶다)"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그는 곧이어 "그날 날씨에 따라 먹고 싶은 게 달라진다"고 덧붙이며 음식에 대한 자신의 철학을 드러내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홍윤화는 특유의 유쾌한 개인기와 호탕한 웃음소리로 스튜디오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