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닙니다' 따뜻한 로봇 지민혁, '1가구 1도영' 시급

한해선 기자 / 입력 : 2019.06.20 14:59 / 조회 : 447
image
/사진='로봇이 아닙니다' 방송화면 캡처


웹드라마 '로봇이 아닙니다' 지민혁이 현실을 위로하는 따뜻함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녹였다.

지난 19일 방송된 '로봇이 아닙니다' 8회에서는 계속되는 '안도영 로봇설' 속에서 도영(지민혁 분)을 지키겠다며 보디가드를 자처한 가은(이수민 분)과, 누구보다 도영의 정체를 의심했던 재호가 도영의 진심을 알아차리고 오히려 비밀을 지켜주기 위해 발 벗고 나서는 등 인간이 되고 싶은 가사도우미 로봇 안도영이 인간과 교류하며 자신의 꿈을 조금씩 이뤄가는 듯한 훈훈한 장면들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도영은 친구들에게조차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지 못해 괴로워했던 가은에게 용기를 주었던 것처럼, 재호에게 역시 '진정한 친구'에 대한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는 기회를 선물하며 자신을 괴롭히는 무리에게 확실한 거부 의사를 밝힐 수 있도록 힘을 보탰다.

한편 '로봇이 아닙니다'는 매주 월, 수요일 오후 10시 네이버TV와 V앱 딩고스토리 채널을 통해 선공개 되며, 유튜브 딩고스토리 채널과 페이스북 스낵비디오 채널에서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