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 보이프렌드 정민, 스윗튠 손잡고 레이블 설립(공식)

공미나 기자 / 입력 : 2019.06.19 18:11 / 조회 : 645
image
/사진제공=아라라인

그룹 보이프렌드 전 멤버 정민이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선다.

19일 음악 전문레이블 아라라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정민은 음악 전문레이블 아라라인을 설립하고 본격적인 싱어송라이터의 길을 걷는다"고 밝혔다.

그간 작사, 작곡과 편곡 등을 공부해온 정민은 지난 5월 보이프렌드 해체 후 프로듀싱팀 스윗튠의 한재호 PD와 함께 레이블을 설립했다.

한재호 PD는 "그동안 여러 차례 보이프렌드 앨범 작업을 하면서 정민과 여러 가지 음악 이야기를 하게 된 것이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정민이 직접 쓴 자작곡을 듣게 됐고, 스윗튠 작곡가로 합류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의 실력이라고 생각했다. 얼마 전 오랜 시간 함께했던 팀이 해체하게 되면서 스윗튠과 함께 음악 프로듀싱 레이블을 설립하게 됐다"고 설립 배경을 설명했다.

정민은 19일 오후 6시 전곡을 자작곡으로 수록한 생애 첫 싱글 '소확행(Nearby)'을 발매했다. 이어 22일 올림픽공원내 올림픽홀 뮤즈라이브에서 팬미팅을 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