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년 만에 한국행’ 호날두, “다시 방문 기뻐, 즐거운 추억 만든다”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19.06.19 10:26 / 조회 : 351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12년 만에 한국땅을 밟는다. 그 역시 한국팬들과 만남에 기대를 품고 있다.

K리그 올스타로 구성된 ‘팀 K리그’와 유벤투스는 오는 7월 26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친선전을 치르기로 했다.

이번 대결은 국내팬들 입장에서 크게 주목 받을 수밖에 없다. 유벤투스는 세리에A 최다 우승(35회), 코파 이탈리아 최다 우승(13회), UEFA 챔피언스리그 2회 우승을 기록하고 있는 이탈리아 최고의 명문 클럽이다.

더구나 세계 최고 선수이자 스타인 호날두까지 방문할 예정이다. 호날두는 지난 2007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니폼을 입고 친선전을 뛴 이후 12년 만에 한국을 방문한다. 그만큼 열광할 수 밖에 없다.

호날두는 “'한국을 다시 방문하게 돼서 매우 기쁘다. K리그와의 멋진 경기를 통해 한국팬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겠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호날두의 유벤투스를 상대하는 ‘팀 K리그’는 최고 활약을 펼친 선수들로 구성될 예정이며, 선정 방식은 추후 확정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축구가 더 재미 있어지는 공간 `스포탈페이스북`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