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김승현 父 "섭외에 긴장? 방송 2년차"

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06.17 23:36 / 조회 : 460
image
/사진=KBS 2TV '안녕하세요' 방송 화면 캡처


김승현 아버지가 방송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췄다.

17일 방송된 KBS 2TV '안녕하세요'에서는 게스트로 출연한 김언중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승현과 아버지 김언중, 이혜정과 홍윤화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김승현 아버지 김언중 씨에게 "방송인 다 되셨다"라고 말했다. 이영자는 "'안녕하세요'에서 섭외 전화가 왔을 때 많이 떨렸나"라고 물었다.

이에 김언중 씨는 "영자씨! 그래도 제가 방송 2년차다. 떨리고 그런 건 없다"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또한 "사진 찍어달라고 할 때 아들에게 환호하기보다 저를 보고 환호하더라. 아들 잘 되라고 시작한 방송인데"라고 웃으며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