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존생활' 장성규, 혹독한 '성규몰이'에 "권은비 그리워"

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06.17 19:15 / 조회 : 870
image
/사진제공=JTBC


장성규가 '취존생활' 방송 중 진행 위기에 빠졌다.

18일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취향존중 리얼라이프-취존생활'(이하 '취존생활')에서는 탁월하게 좋아진 이시영의 탁구 실력이 화두에 올랐다. 녹화 스튜디오에서 VCR을 통해 본인의 모습을 지켜보던 이시영은 칭찬 세례를 받으며 행복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를 지켜보던 장성규는 "저도 잘한다고 칭찬해줘야 더 잘하는 편이다"라며 공감하는 반응을 보였다. 이 말을 들은 정형돈은 "너무 못하니까"라며 짓궂은 '성규몰이'를 시작했다. 이에 장성규는 "사실 오늘 녹화 전 대기실에서 메인 PD가 '네 멘트는 쓸 게 없다'라고 했다"라며 시무룩한 모습을 보였다.

이연복 셰프 역시 "실력이 안 늘 거면 왜 프리선언을 했냐"라며 '장성규 몰이'에 가세했다. 채정안은 "권은비가 없으니까 질문도 안 해"라고 맞장구를 쳤다. 결국 장성규는 평소 자신의 멘트를 잘 받아주던 유일한 존재, 아이즈원의 권은비를 계속해서 찾았다는 후문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