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 지석진, 해외 식재료 가득한 냉장고.."내가 산거야"

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06.17 17:46 / 조회 : 1057
image
/사진제공=JTBC


지석진이 '한류스타'답게 해외 식재료가 가득한 냉장고를 공개했다.

17일 오후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개그계 '톰과 제리'로 불리는 절친 지석진과 김수용이 찾아온다.

이번 방송에서 지석진은 수많은 해외 팬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반백살 한류스타'인만큼 각종 해외 식재료가 가득한 냉장고를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MC들은 지석진의 냉장고 공개를 앞두고 "한류스타 냉장고는 방탄소년단 이후로 처음이다"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수용은 "곰 발바닥이나 샥스핀이 나오는 거 아냐? 한류스타들은 뭘 먹는지 궁금하다"라며 끊임없이 지석진을 놀렸다. 이에 지석진은 "그만해!"라며 부끄러운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공개된 지석진의 냉장고 속에는 중국식 당면 분모자, 인도 빵 로티 등 다양한 해외 식재료들이 쏟아져 나왔다. MC들은 지석진에게 "해외 팬들에게 받은 거냐?"며 다시 한번 한류스타 몰이를 시작했고, 참다못한 지석진은 "그냥 내가 산 거야!"라고 버럭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셰프들의 본인을 위해 만든 요리를 시식 한 지석진은 "지금 행복하다!" "멈출 수 없는 맛이다"라며 극찬과 함께 폭풍 먹방을 펼쳤다. 하지만 김수용은 지석진의 시식평을 듣고 "너무 표현이 식상한 거 아니에요?"라고 견제했다.

이에 자극받은 지석진은 신체를 이용한 시식평을 선보였다. 김수용 또한 이에 질세라 기상천외한 시식평을 내놓아 두 사람은 끝까지 명불허전 '톰과 제리' 케미를 완성했다는 후문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