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현 "'라스' 스페셜MC, 왼쪽 고막서 고름 나올 것"[별별TV]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19.06.12 23:45 / 조회 : 456
image
/사진=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 캡처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규현이 '라디오스타' MC 자리에 대한 생각을 털어놨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은지원, 규현, 강승윤, 이진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MC 김구라는 과거 '라디오스타' MC를 맡았던 규현에게 "'라디오스타' MC 하면서 울기도 했다고?"라고 물었다. 규현은 "하면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던 거 같다. 워낙 독하기도 하고 게스트를 약 올려야 되는 자리다 보니까"라고 답했다.

이에 MC 윤종신은 "우리는 왜 스트레스 안 받지? 소시오패스인가?"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규현의 자리를 메운 스페셜 MC 이승훈은 규현에게 "이 자리는 어떤 자리에요?"라고 물었다. 규현은 "그 자리는 이제 왼쪽 고막에서 자꾸 고름이 나올 수 있는 곳이다"며 왼쪽 자리에 앉은 김구라를 저격하는 답을 전해 폭소를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