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아들' 김숙X송은이, 다비치와 듀오 승부..반전 실력

문솔 인턴기자 / 입력 : 2019.05.27 21:28 / 조회 : 572
image
/사진=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화면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김숙과 송은이가 다비치와 최고의 여성 듀오 자리를 두고 정면 승부를 펼쳐 MC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듀오 다비치가 출연해 옥탑방 남매들(송은이, 정형돈, 김숙, 민경훈, 김성주)과 함께 얘기를 나누며 문제를 푸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성 듀오 ‘다비치’와 송은이, 김숙의 ‘더블브이’가 자존심을 건 라이벌 매치를 벌였다.

김숙과 송은이는 다비치가 등장하자마자 "왜 우리를 라이벌이라고 말하고 다니냐"고 물었다. 다비치는 "처음에는 재미로 말했는데 숙이 언니가 칼 화음이더라. 은이 언니는 원래 음반을 냈고"라며 더블브이를 칭찬했다.

이에 MC들은 더블브이에게 "실력으로 보여줘 봐라. 이왕이면 노래 바꿔서"라고 부추겼다. 김숙과 송은이는 주춤거리다가 다비치의 '8282'를 화음을 부르기 시작했고 김숙은 서서히 화음을 넣었다.

생각보다 수준급의 화음을 보인 더블브이는 고음 부분에서 음을 잃어 웃음을 자아냈다. 노래가 끝나고 강민경은 견제할 만 하다고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다비치는 이어 더블브이의 유일한 곡인 '3도'를 부르기 시작했다. 노래를 듣던 송은이는 "다른 노래 같다"며 칭찬을 늘어놨다. 그러나 다비치는 끝 부분으로 가서 음이 내려갔고 "가사를 잘 모른다"고 밝혔다. 이에 김숙과 송은이는 "우리랑 비슷하네"고 말하며 웃어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