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지원, 씨제스 엔터와 전속계약.."폭넓은 활동 지원"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9.05.27 13:16 / 조회 : 262
image

배우 엄지원이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27일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엄지원은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배우로 향후 영역과 장르 구애 받지 않고 폭 넓은 활약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 하겠다"며 "또한 글로벌 활동 또한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엄지원은 2002년 MBC 드라마 ‘황금마차’로 데뷔, 드라마 '싸인', '세 번 결혼하는 여자', 영화 '소원', '경성학교', '미씽: 사라진 여자' '마스터' 등으로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꾸준한 활동을 이어왔다. 지난달 종영한 MBC 수목드라마 '봄이 오나 봄'과 영화 '기묘한 가족' 등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는 최민식, 설경구, 김재중, 김준수, 박성웅, 채시라, 송일국, 진희경, 문소리, 거미, 황정음, 라미란, 김남길, 정선아, 류준열, 차지연, 홍종현, 윤상현, 노을, 박병은, 윤지혜, 김유리, 정인선 등이 소속돼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