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이동휘 "'극한직업' 배우들, 가족같은 사이"

이건희 기자 / 입력 : 2019.05.27 08:34 / 조회 : 1385
image
김영철과 이동휘./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보이는 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동휘가 영화 '극한직업' 멤버들에 대한 우정을 드러냈다.

27일 오전 SBS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김영철의 파워FM'의 코너 '나나랜드'에는 이동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영철이 "류승룡이 팬들과 함께 '어린의뢰인'을 단체 관람했다. 다섯 명은 '독수리 오형제'냐?"라고 질문하자 이동휘는 "가족같은 사이다. 촬영 기간 내내 영화의 결과가 어떻게 될지 모르는 사이에서 똘똘 뭉쳤다"라고 전했다.

이어 이동휘는 "'극한직업' 촬영 전에 황정민 선배님 공연을 처음으로 단체관람했다. 그 이후로 계속 공연도 같이 다니고, 서로에게 힘이 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동휘가 출연하는 '어린 의뢰인'은 오직 출세만을 바라던 변호사가 7살 친동생을 죽였다고 자백한 10살 소녀를 만나 마주하게 된 진실을 쫓는 이야기가 담겼다. 이는 지난 2013년 전 국민을 분노하게 만들었던 '칠곡 아동 학대 사건'을 모티브로 재구성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