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트' YG 양현석 성접대 의혹 추적..파장 예고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05.27 00:43 / 조회 : 5279
image
/사진=MBC '스트레이트' 예고 영상 화면 캡쳐


MBC '스트레이트'가 YG 수장 양현석의 성 접대 의혹을 집중 추적하겠다고 예고하며 파장이 예상된다.

'스트레이트'는 26일 예고편을 통해 양현석의 성 접대 의혹과 관련한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는 '버닝썬 사태 한 달 전 VIP 테이블 태국인 재력가의 성폭행 사건'이라는 자막에 이어 누군가가 "저한테는 정말 큰 사건이고 정말 죽을 뻔 했다고 생각하는데 그때 태국 사람이 준 술, 위스키.."라는 말을 인터뷰를 통해 전하는 모습이 담겼다.

또한 버닝썬 사내이사로 재직했던 승리의 모습이 공개된 이후 태국인 재력가 밥 씨, DJ 오 씨, 또 다른 동석자인 YGX 이사가 언급됐다. 이 사람은 이어 "YGX 이사는 약간 태국 사람을 챙기는 것 같은 느낌. 뭔가 안내하는 역할"이라고 말했다.

제작진은 이와 함께 "YG 양현석 대표, 동남아 재력가 2명 접대 목격"이라는 자막도 덧붙이고 양현석의 성 접대 의혹을 추적할 것임을 강조했다.

방송은 오는 27일로 예정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