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X101' 김동빈, 남다른 리더십..츄잉껌 소년이 달라졌다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5.25 01:20 / 조회 : 1321
image
/사진=엠넷 '프로듀스X101' 방송화면 캡처

MLD 연습생 김동빈이 '프로듀스X101'에서 남다른 리더십을 보여줬다.

24일 오후 방송된 엠넷 예능프로그램 '프로듀스X101'에서는 그룹 X 배틀 무대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일일 트레이너로 나선 댄스 트레이너 배윤정은 "나는 동빈이가 리더인 줄 알았는데?"라고 말했다. 이는 팀원들을 먼저 이끄는 모습을 보여줬기 때문. NCT U '일곱 번째 감각' 팀의 리더는 AAP_Y의 이미담 연습생이었다.

앞서 김동빈 연습생은 파트 배분 당시에도 속전속결로 팀원들을 이끌어나가는 모습을 보여줬다. 마루기획의 이진우 연습생 역시 "동빈이 형이 리더인 것 같아요"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미담 연습생이 고민을 털어놓자 김동빈 연습생은 "처음은 미숙할 수 있는데 지금은 잘해주고 있다"며 "우리가 지금까지 분열이 안됐다. 그건 리더가 잘해주고 있단 증거다"라고 격려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